손없는 날

손없는 날 테스(나스타샤 킨스키)는 몹시 가난한 집에서 태어났습니다. 아버지는 말을 이용한 일을 하는데, 하루 벌어서 하루 먹고 사는 가정입니다. 테스는 성장하면서 모든 사람의 눈길을 끌만한 아름다움을 갖추게 됩니다. 더구나 순수한 모습은 장점이었습니다. 테스 원작은 토머스 하디의 더버빌가의 테스다 그녀는 사범학교에 들어가서 교사가 되는 것이 꿈입니다. 손없는 날 하지만 돈이 없는 아버지는 명문가인 더버리에 가서 하녀 일을 하라고 합니다. 같은 집안 사람이니 일자리를 줄 것이라는 얘깁니다. 손없는 날 테스는 싫어했지만, 실수로 마차 사고를 낸 일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가게 됩니다. 문제는 알렉의 바람기에 있었습니다. 어느 어두운 밤, 숲속에서 결국 알렉은 범죄를 저지릅니다. 테스가 알렉에게 강간을 당하고, 이후의 줄거리는 이 원죄에 대한 악연이 되고 맙니다. (이것은 테스 결말에 큰 영향을 끼침)

그렇게 해서 더버빌 가문에서 손없는 날 하녀가 된 테스. 하지만 부유한 그 집의 아들 알렉(레이 로우슨)이 계속 추근덕 거립니다. 그런데 알고 보니, 그 가문은 친척도 아니었습니다. 알렉의 아버지가 손없는 날 돈으로 더버빌 가문의 신분을 산 것이었습니다. 따지자면 테스와는 남남입니다.

이때 농장 경영을 배우기 위해 온 청년 에인젤(피터 퍼스)을 만나게 됩니다. 그는 엄격한 성직자의 셋째 아들이었습니다. 종교에 대한 반항으로 농장을 하기로 한 그는 해외로 나가서 농장을 경영하기 위해 배우러 온 것입니다.

더구나 알렉은 결혼할 생각도 없었습니다. 손없는 날 그저 정부가 되라는 제안을 할 뿐… 수치심이 치밀어 오르는 테스는 고향으로 되돌아왔습니다. 거기서 혼자 아이를 낳은 테스. 그러나 사생아이기 때문에 아이는 세례를 받지도 못했습니다. 정식 이름도 없어서 테스는 아이에게 소로우(Sorrow: 슬픔)라고 부릅니다. 하지만 그마저도 오래 살지 못하고 죽어버렸습니다.
테스는 자신의 과거를 비밀로 할 수 있는 먼 곳으로 떠나기로 합니다. 그리고 어떤 농장에 정착해서 소 젖을 짜는 일을 하며 지내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과거에 순결을 잃었다는 자책감 때문에 그를 받아들일 수 없던 테스는 그를 계속 거부했습니다. 그럼에도 정성을 다하는 에인젤, 그 모습에 감동한 테스는 결국 결혼하기로 결정합니다. 손없는 날 아름다운 테스를 본 그는 사랑을 고백하며 다가왔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